[석계역] 석계포차 계란찜, 알탕, 바다장어구이 Food Story

석계역 자주 들리는 고가 밑 포장마차집입니다.
이름도 따로 있었던거 같긴 한데 그냥 석계포차라고 해요.

처음에는 짜장면이나 우동을 먹으려고 들렸었었는데 다른 안주들도 괜찮은 편이이서 자주 오게 되더군요.
특히 이집 고갈비는 단연 최고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석계 어디를 가도 마지막에는 항상 이집에서 마무리를 해왔던거 같습니다.
이날도 여지없이 마지막으로 들린 곳이었던거 같네요.


해물 잘 못 먹는 후배를 위해 시킨 계란찜
초점 어디갔니? -,.-;;


알탕

알도 푸짐하고 맛도 그럭저럭 괜찮습니다.

처음 시켜본 바다장어구이

많이 달달한게 조금 아쉬운 맛이었어요.
석계에서 통영 바다장어구이가 생각나는 맛이랄까요? ^^;



고갈비 대신 다른 안주시켜봤는데 역시 고갈비 만한게 없는 듯 합니다.
다음에는 다시 고갈비로 복귀 100%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