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동] 북엇국 북어국, 황태구이 & 켄마 오뎅나베 Food Story

삼성동에서 지인들과 일단 저녁을 먹으러 들린 북엇국이란 곳입니다.
한때 북어국이 유행할때 여러 집들이 성업 중이었는데 지금은 이집 포함해서 몇집 안남은 듯 합니다.

메뉴들도 북어국 외에 여러가지가 생긴 듯 하네요.
시대가 변하니 살아남기 위해서 변신을 안할 수 없었던게 아닌가 싶습니다.

여러 메뉴들이 있었지만 기본 북어국 주문했어요.
이런 가격대입니다.


북어국
집에서 먹는 북어국은 맑은 편인데 여기는 사골국 마냥 뽀얗습니다.


반찬들

소주 1병 추가

구수한 국물에 포실포실한 북어살이 좋습니다.

다른걸 더 먹을까 하다 황태구이 추가 주문
저녁 식사에 반주를 해서 그런지 조촐히 마무리가 된 듯 합니다.


북어국집을 나와 이동한 곳이 켄마라는 곳이었습니다.
조금은 생소한 양구이 전문점이었는데 지인들이 몇번 가보고 극찬을 하던 곳이었어요.

저도 꼭 가보고 싶어서 늦게라도 찾아간거였는데 불행히도 양고기가 다 떨어지고 없더라구요.
할 수 없이 다른 안주 시켜놓고 소주 한잔 더 하기로 했습니다.


기본 양배추절임과 소주한잔~

메뉴판입니다.
가격대가 조금 높은 편이에요.


열심히 끓고 있는 오뎅나베

맛은 괜찮았지만 주연을 영접하지 못한 아쉬움은 조금 남더라구요.

다른 안주도 다 떨어지고 없어서 어쩔 수 없이 부탁드린 계란후라이


양고기 징기스칸은 다음을 기약하며 비교적 간단하게 마무리한 날이었습니다.
다음에는 꼭 주인공을 만날 수 있겠죠? 그날은 간단하게는 안 끝날 듯 합니다. ㅎㅎ




덧글

댓글 입력 영역